2020.07.10 (금)

  • 흐림속초21.9℃
  • 흐림24.0℃
  • 흐림철원22.9℃
  • 흐림동두천23.1℃
  • 흐림파주21.1℃
  • 흐림대관령17.2℃
  • 박무백령도22.9℃
  • 비북강릉20.2℃
  • 흐림강릉21.2℃
  • 흐림동해19.9℃
  • 비서울24.5℃
  • 비인천24.4℃
  • 흐림원주23.4℃
  • 비울릉도21.3℃
  • 비수원24.6℃
  • 흐림영월23.2℃
  • 흐림충주23.3℃
  • 흐림서산23.9℃
  • 흐림울진20.4℃
  • 비청주23.0℃
  • 비대전22.2℃
  • 흐림추풍령20.3℃
  • 비안동21.0℃
  • 흐림상주20.8℃
  • 비포항21.8℃
  • 흐림군산22.6℃
  • 비대구21.4℃
  • 비전주22.8℃
  • 비울산21.2℃
  • 비창원22.0℃
  • 흐림광주22.2℃
  • 비부산21.9℃
  • 흐림통영22.2℃
  • 흐림목포22.6℃
  • 천둥번개여수22.4℃
  • 안개흑산도20.8℃
  • 흐림완도22.4℃
  • 구름많음고창23.3℃
  • 흐림순천21.7℃
  • 흐림홍성(예)23.7℃
  • 흐림제주24.6℃
  • 흐림고산22.9℃
  • 흐림성산24.1℃
  • 비서귀포23.4℃
  • 흐림진주21.8℃
  • 흐림강화23.0℃
  • 흐림양평23.9℃
  • 흐림이천22.8℃
  • 흐림인제22.5℃
  • 흐림홍천22.9℃
  • 흐림태백18.1℃
  • 흐림정선군22.3℃
  • 흐림제천22.6℃
  • 흐림보은21.8℃
  • 흐림천안22.3℃
  • 흐림보령23.6℃
  • 흐림부여22.1℃
  • 흐림금산21.6℃
  • 흐림22.2℃
  • 구름많음부안23.4℃
  • 흐림임실22.1℃
  • 흐림정읍22.7℃
  • 흐림남원22.8℃
  • 흐림장수20.6℃
  • 구름많음고창군23.1℃
  • 구름많음영광군23.8℃
  • 흐림김해시22.0℃
  • 흐림순창군22.6℃
  • 흐림북창원22.9℃
  • 흐림양산시21.5℃
  • 흐림보성군23.1℃
  • 구름많음강진군23.4℃
  • 흐림장흥23.3℃
  • 구름많음해남23.5℃
  • 흐림고흥22.7℃
  • 흐림의령군22.0℃
  • 흐림함양군21.4℃
  • 흐림광양시21.9℃
  • 구름많음진도군23.9℃
  • 흐림봉화21.5℃
  • 흐림영주21.4℃
  • 흐림문경20.6℃
  • 흐림청송군20.4℃
  • 흐림영덕20.6℃
  • 흐림의성21.4℃
  • 흐림구미21.5℃
  • 흐림영천21.1℃
  • 흐림경주시21.3℃
  • 흐림거창20.7℃
  • 흐림합천21.1℃
  • 흐림밀양21.4℃
  • 흐림산청21.0℃
  • 흐림거제21.4℃
  • 흐림남해22.5℃
기상청 제공
행복을 부르는 ‘팔레놉시스’를 만나보세요
  • 해당된 기사를 공유합니다

뉴스

행복을 부르는 ‘팔레놉시스’를 만나보세요

- 12일 경기 용인 재배 농가서 국산 새 품종·계통 평가회

행복을 부르는 ‘팔레놉시스’를 만나보세요

- 12일 경기 용인 재배 농가서 국산 새 품종·계통 평가회 -


팔레놉시스.png

<출처 : 농촌진흥청>


□ 농촌진흥청(청장 김경규)은 12일 경기도 용인의 팔레놉시스 재배 농가에서 우수한 국산 품종을 소개하고, 보급을 확대하기 위한 평가회를 연다.

 ○ 팔레놉시스는 세계적으로 가장 대중적인 난초로, 국내에서는 ‘호접란’으로 불린다. ‘행복이 날아온다’는 꽃말처럼, 꽃이 피어 있는 기간이 길어 오랫동안 감상하며 행복을 느낄 수 있다.

 ○ 행사에 참여한 농가와 종묘생산업체, 관련 연구자들은 국산 팔레놉시스 품종 특성을 확인하고 새로 개발한 유망 계통의 기호도를 평가한다.  


□ 이날 평가회에서는 선명한 꽃이 많이 달리는 ‘원교 F2-40’ 등 2계통과 2015년 육성한 ‘리틀프린스’ 등 2품종을 선보인다. 

 ○ 화사한 분홍빛의 ‘원교F2-40’은 올해 육성한 소형 계통이다. 꽃대 발생이 좋고 꽃송이가 많이 달려 풍성하다. 꽃 떨어짐이 없어 농가와 유통업체, 소비자의 호응이 예측된다.

 ○ ‘리틀프린스’는 꽃대가 20cm가량으로 작다. 꽃대마다 꽃은 15송이 정도 피며, 큰 찻잔 정도의 화분에 넣어 즐기기에 좋다. 


□ 농촌진흥청은 1990년대부터 팔레놉시스 새 품종을 육성했다. 지금까지 28품종을 개발해 보급하고 있다.

 ○ 최근에는 ‘리틀프린스’처럼 사무실 책상에 두고 기를 수 있을 만큼 작은 난을 선보이고 있다.

 ○ 그 영향으로 국산 난 품종 보급률은 2008년 1.4%에서 지난해 18.2%까지 늘었다. 올해 보급 목표는 19%다. 


□ 농촌진흥청 국립원예특작과학원 김원희 화훼과장은 “수요자가 원하는 난의 특성을 토대로 국내 시장에 맞는 품종을 연구 중이다.”라며,

 ○ “미국과 검역을 타결함에 따라 수출을 겨냥한 품종도 선보일 계획이다.”라고 전했다.


[문의]농촌진흥청 화훼과 안혜련 농업연구사(☎ 063-238-6843)






모바일 버전으로 보기