2019.12.07 (토)

  • 맑음속초-0.8℃
  • 구름조금-6.8℃
  • 맑음철원-6.7℃
  • 맑음동두천-4.1℃
  • 맑음파주-5.5℃
  • 맑음대관령-7.5℃
  • 맑음백령도2.9℃
  • 맑음북강릉0.5℃
  • 맑음강릉2.3℃
  • 맑음동해1.7℃
  • 맑음서울-1.6℃
  • 맑음인천-1.1℃
  • 구름많음원주-3.3℃
  • 구름많음울릉도4.8℃
  • 구름조금수원-1.6℃
  • 맑음영월-4.7℃
  • 구름조금충주-3.3℃
  • 구름많음서산-0.9℃
  • 맑음울진1.5℃
  • 맑음청주-1.1℃
  • 맑음대전0.1℃
  • 맑음추풍령2.2℃
  • 맑음안동-1.5℃
  • 맑음상주1.2℃
  • 맑음포항3.1℃
  • 구름조금군산2.6℃
  • 맑음대구3.1℃
  • 맑음전주2.7℃
  • 맑음울산2.9℃
  • 맑음창원2.2℃
  • 맑음광주4.5℃
  • 맑음부산4.2℃
  • 맑음통영2.6℃
  • 구름많음목포5.4℃
  • 맑음여수4.6℃
  • 구름많음흑산도7.4℃
  • 흐림완도6.8℃
  • 구름많음고창2.1℃
  • 맑음순천4.1℃
  • 안개홍성(예)-1.5℃
  • 흐림제주8.7℃
  • 흐림고산9.0℃
  • 구름많음성산6.0℃
  • 흐림서귀포5.9℃
  • 맑음진주-2.3℃
  • 맑음강화-3.9℃
  • 맑음양평-4.2℃
  • 맑음이천-5.6℃
  • 구름많음인제-4.2℃
  • 맑음홍천-5.5℃
  • 맑음태백-4.1℃
  • 맑음정선군-5.9℃
  • 맑음제천-8.0℃
  • 구름조금보은-2.8℃
  • 맑음천안-2.4℃
  • 맑음보령1.5℃
  • 맑음부여-2.1℃
  • 맑음금산-1.6℃
  • 흐림부안3.0℃
  • 맑음임실-0.5℃
  • 맑음정읍3.1℃
  • 맑음남원0.8℃
  • 맑음장수-0.2℃
  • 맑음고창군1.7℃
  • 흐림영광군3.9℃
  • 맑음김해시3.1℃
  • 맑음순창군
  • 맑음북창원-0.8℃
  • 맑음양산시1.7℃
  • 맑음보성군3.1℃
  • 흐림강진군2.3℃
  • 구름조금장흥1.4℃
  • 흐림해남0.4℃
  • 흐림고흥1.2℃
  • 맑음의령군-2.1℃
  • 흐림함양군3.4℃
  • 맑음광양시4.6℃
  • 흐림진도군2.9℃
  • 맑음봉화-3.1℃
  • 맑음영주-2.2℃
  • 구름조금문경1.1℃
  • 맑음청송군-3.2℃
  • 맑음영덕2.8℃
  • 맑음의성-4.4℃
  • 맑음구미0.2℃
  • 맑음영천2.2℃
  • 맑음경주시3.5℃
  • 맑음거창-2.1℃
  • 맑음합천-1.9℃
  • 맑음밀양-2.0℃
  • 맑음산청3.7℃
  • 맑음거제2.6℃
  • 맑음남해0.7℃
기상청 제공
부산 해리단길, 대한민국 최고 골목길에 선정
  • 해당된 기사를 공유합니다

뉴스

부산 해리단길, 대한민국 최고 골목길에 선정

지역특색이 반영된 「지역골목상권 활성화 우수사례」 공모

부산 해리단길, 대한민국 최고 골목길에 선정

- 지역특색이 반영된 「지역골목상권 활성화 우수사례」 공모 -

 

해리단길.png

<문화와 감성이 어우러진 특별한 골목 ‘해리단길’> 내용출처 : 행정안전부


□ 부산 해운대구청이 조성한 해리단길이 지역골목상권 활성화 우수사례 발표대회에서 대상을 받았다.


□ 행정안전부(장관 진영)는 지난 11월 22일 대전시 인터시티호텔에서  지역골목상권 활성화 우수사례 발표대회를 열고 부산 해리단길을 비롯한 전국 6개 골목길을 선정했다.  

 ○ 이번 대회는 골목상권 조성 우수사례를 공유해 골목상권의 급속한 붕괴를 막고 골목상권공동체가 지속적으로 성장할 수 있는 기회를 마련하자는 취지로 올해 처음 열렸다.


□ 이번 발표대회에는 1차 서면심사를 통과한 15개 자치단체가 참가했다. 

 ○ 대상은 부산 해운대구청이 발표한 ‘문화와 감성이 어우러진 해리단길’, 최우수상은 강원도 정선군청의 ‘골목이 희망이고 주민이 미래인 고한 골목길 정원박람회’, 광주 남구청 ‘통기타 선율로 리뉴얼 사직통기타 거리’가 수상했다. 


□  해리단길은 부산광역시 해운대구청이 지역공동체와 함께 조성한 골목길이다. 해운대해수욕장을 비롯한 마린시티의 화려한 도시적 이미지와 달리 해운대 역사 뒷골목의 낡고 허름한 주택가를 지역 공동체가 새롭게 단장해 카페, 맛집, 책방 등 상권이 지속적으로 확대되고 있다. 2018년 21개소의 상점이 위치했던 해리단길은 2019년 61개소로 늘었으며 하루 평균 3천여명이 찾는 명소가 됐다. 

 ○ 강원도 정선군은 ‘골목이 희망이다. 주민이 미래다!’를 표어로 탄광촌인 고한읍 주민과 함께 고한구공탄시장 고한 18번가부터 신촌마을까지 1.2㎞ 구간을 고한 골목길로 조성했다. 주민들은 2019년 4월 고한 골목길에 정원을 조성하는 등 인근 구공탄시장과 함백산을 연계해 지역경제를 활성화시켰다. 

 ○ 광주광역시 남구청의 ‘사직동 통기타거리’는 1983년부터 시민과 함께하는 광주 포크 음악의 중심지였으나 2000년 이후 쇠퇴한 거리다. 상인들을 중심으로 거리를 되살려보자는 공감대 형성과 지자체의 지원으로 옛 명성을 되찾아가고 있다. 지난해 대비 점포수는 24개소에서 32개로 늘었으며 연간 방문객수 역시 9천명에서 4만5천명으로 증가했다.  


□ 고규창 행정안전부 지방재정경제실장은 “골목상권을 활성화하기 위해서는 골목 환경개선, 지역자원을 활용한 기능적인 개선과 함께 주민과 상인이 상생하는 ‘골목경제공동체’를 형성하는 것이 무엇보다 중요하다”면서 “다양한 지역의 우수사례들이 전 지역에 파급되어 주민, 상인 등 지역공동체의 활성화에 기여하고 소상공인들의 소득창출과 일자리창출 등 지역의 마중물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한다”라고 말했다. 







모바일 버전으로 보기